코아시아 그룹 코아시아

회장 인사말

CoAsia Group
회장 이희준

코아시아 그룹은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파트너로 도약하겠습니다.

범중화권의 대표 시스템 솔루션 파트너 코아시아 그룹은 아시아의 IT 산업 선진화에 기여해왔으며, 어느덧 아시아를 대표하는 시스템 솔루션 파트너로 성장하였습니다. 이제 코아시아 그룹은 시스템 반도체 디자인 솔루션 파트너로서 또 하나의 역사를 만들기위해 새롭게도전합니다. 기대 그 이상의 솔루션으로 고객과 함께 지속 성장을 이루어 나가며,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우리의 목표를 이루고, 진정한 글로벌 파트너로 도약하겠습니다.

회장 이희준
  • 1987 - 1997삼성전자
  • 1997CoAsia Microelectronics 설립
  • 현재CoAsia Group 회장